첫오도방 산지 얼마 안되었을때 무서워서 멀리 나가보지도못하고 ㅋㅋㅋ
그래서 까페 사람 동네에 사는 사람에게 부탁해서 날 데리고 벙개에 나가달라고 부탁했다.ㅋㅋㅋ -ㅁ-;;
그래서 쫓아간 남산타워->일산호수공원->홍대->해산 코스...
정말 신났었다.ㅋㅋㅋ 난 겁도 없지. 아는사람 한명도 없는대 나가고 =ㅁ=//

'그래그땐 그랬었지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밴댕이 먹고싶다...  (0) 2010.08.24
커플티  (0) 2010.08.14
두부I의 첫번째 드레싱  (5) 2010.08.09
폼잡는 베이시스트 톳톳  (0) 2010.08.07
처음 갔던 장거리 라이딩  (0) 2010.08.05
우리 뿡뿡이도 이랬을때가 있었어...  (0) 2010.08.04